블로그 이미지
'무른모'란 부드럽다라는 뜻을 가진 '무르다'라는 말과 도구, 연장을 뜻하는 '연모'라는 순 우리말의 합성어로 소프트웨어를 말합니다. seanhigher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61)
Blog srart (16)
Dev Center (94)
Real Life (13)
Mac life (21)
Naver life (17)
Total662,016
Today11
Yesterday42
최근들어서 지갑에 현금을 두둑하게 들고 다니는 사람은 매우 드물 것이다. 미성년자라고 하더라도 체크카드는 어렵지 않게 만드는 것이 가능하다. 그리고 직장인이라면 신용카드를 가지고 다니는것은 당연하게 여겨질 정도이다. 하지만, 자신의 돈을 사용한다는 사실에는 변함이 없다. 과연 어떤것을 사용하는 것이 나에게 더 유리한 것일까?


체크카드는?
체크카드는 2000년 신용카드와 직불카드의 장단점을 절충한 형태에서 출발하게 되었다. 직불카드가 가맹정의 수가 적고, 은행공동망이 가능한 시간에만 결제가 가능한 담점을 보완하여 자신이 가지고 있는 계좌의 한도내에서 신용카드처럼 편리한 결제가 가능하도록 만들어졌다. 만 14세 이상 은행 계좌를 가지고 있으면 누구가 만들 수 있다는 장점때문에 청소년을 위한 카드로도 많이 사용되고 있다. 신용카드와 함께 소득공제도 이루어지고 있고, 합리적인 소비생활이 가능하다는 장점 때문에 요즘들어 그 활용이 늘어나고 있는 추세이다.

신용카드는?
신용카드는 말 그대로 해석하자면 신용으로 거래를 가능하게 하는 카드를 의미한다. 신용으로 거래를 한다는 것은 사용자가 현재 물건을 구입하기 위한 금액을 가지고 있지 않더라도, 신용카드의 가맹점에서 대신해서 그 금액을 대신 납부해주고, 나중에 그 금액을 사용자로 하여금 지출할 수 있도록 만들어주는 것이다. 신용카드의 대표적인 사용의 예로는 할부 제도를 들 수 있다. 지금 당장금 결제를 하지 못하지만, 달별로 나누어서 금액을 지불하도록 하는 것이다.


체크카드와 신용카드는?
체크카드와 신용카드는 각각 그 나름대로의 장점과 단점이 있다. 이것의 사용에 대해서 굉장히 고민을 많이 하게 되는데, 정답은 딱 정해져 있는것은 아니다. 각 장단점을 비교하고, 자신의 소비생활에 맞추어 적당한 것을 골라서 사용하면 되는 것이다.


 신용카드  체크카드
 (장점)
1. 할인과 포인트 적립의 폭이 크다.
2. 돈이 없는 상태에서 물품의 구매가 가능하다.
3. 할부 구매로 큰 금액의 지출에 대한 부담을 줄일 수 있다.
4. 장소나 시간의 제약이 적다.
 (장점)
1. 자신의 경제상황에 맞는 소비가 가능하다.
2. 소득공제 혜택이 높다
3. 연회비가 없다.
4. 체계적인 신용관리가 용이하다.
 (단점)
1. 체계적인 신용관리가 어렵다.
2. 연회비가 있다.
3. 과소비를 할 가능성이 커진다.
 (단점)
1. 신용거래가 불가능하다.
2. 할인이나 포인트 적립 혜택이 작다.
3. 시간이나 장소의 제약이 크다.
표1. 신용카드와 체크카드의 비교


카드와 소득공제.
소비생활을 하는 사람들 모두가 생각하게 되는 문제중의 하나는 얼마나 소등공제가 이루어지는가이다. 2010년부터는 체크카드의 사용과 신용카드의 사용에 따라 소득공제의 비율이 달라져 좀더 신중하게 결정해야 하는 문제중의 하나가 되었다. 작년까지만 해도 신용카드나 체크카드가 동일하게 '총 급여의 20% 초과 사용액의 20%가 공제'되었지만, 올해부터는 신용카드의 경우 '총 급여의 25%를 초과하는 20%'로 비율이 낮아진반면 체크카드의 경우는 '총 급여의 25%를 초과하는 25%'로 그 비율이 늘어나게 되었다. 결론적으로 이야기하자면, 신용카드를 사용할 경우는 할인이나, 포인트적립등의 부가기능을 많이 누릴 수 있지만, 소득공제에서는 체크카드에 비해 더 적은 이득을 보게 된다는 것이다. 하지만 결론적으로 비교를 해 보아도 소득공제를 받는것이 이득인지, 할인이나 포인트를 더 받는것이 이익인지는 개인의 선택에 맡겨야 할 것이다. 마치 밥을 더 많이 먹을찌, 국을 더 많이 먹을찌는 먹는사람의 마음대로 선택하는 것이니까!

Posted by seanhigher

댓글을 달아 주세요

최근에 달린 댓글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