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무른모'란 부드럽다라는 뜻을 가진 '무르다'라는 말과 도구, 연장을 뜻하는 '연모'라는 순 우리말의 합성어로 소프트웨어를 말합니다. seanhigher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61)
Blog srart (16)
Dev Center (94)
Real Life (13)
Mac life (21)
Naver life (17)
Total662,016
Today11
Yesterday42
블로그를 아무리 잘 만들었다고 해도 봐주는 사람이 없다면 블로거의 수고를 너무 무시하는 처사일 것이다. 재야에 수많은 블로거들이 금쪽같은 정보를 자신의 블로그에 올리고 있지만, 그것을 제대로 홍보하지 못해 빛을 보지 못하는 이들이 적지 않음을 알 수 있다. 그렇다고 해서 일일이 검색사이트에 등록하거나, 다른 블로그에 들러서 홍보를 하거나, 친구들에게 방문을 요청하거나... 하는 등의 수고를 할만큼 여유가 있지는 않습니다. 이러한 일들을 쉽게 해결 할 수 있는 것이 '메타블로그'입니다. 네이버나 다음같은 검색 포털처럼, 세상의 모든 블로그들을 검색하고, 유용한 블로그 정보를 얻을 수 있는 곳이기도 합니다. 물론 메타 블로그 사이트에 등록을 한다는것을 전제로 하고 있다!



메타 블로그?
그리스어 '메타'는 함께라는 의미를 가지고 있다. 여기에 블로그가 조합되면서 메타블로그란 말이 생기게 되었는데, 이것은 블로그가 함께하는 곳을 의미하는 말이된다. 현제 많은 메타 블로그 사이트가 서비스 되고 있는데, 이 메타블로그 사이트들은 종합적인 성격을 가지고 있거나, 전문적이거나 하는 등의 특징적인 서비스를 하고 있다. 메타 블로그들은 여러곳에서 발행되고 있는 블로그들의 rss발행의 형식을 통해 정보를 수집하고, 블로그에 대한 포스팅을 한곳에서 주제별로 게시해주는 역할을 하고 있다. 블로그 서비스의 포털검색사이트라고도 말할 수 있는 것이다. 우리나라의 대표적인 메타 블로그 사이트로는 올블로그, 블로그 코리아, 믹시등이 있다.


메타 블로그는 어떻게 움직이는가?
대부분의 메타 블로그는 블로그를 등록하면서 블로그의 rss를 추가하게 된다. 그러면 블로그를 작성한 시간 순서대로 각각 게시판에 게시되어지게 된다. 가장 최신의 포스팅 일수록 가장 최상위에 위치하게되어 방문자들의 유입을 높일 수 있다. 하지만 시간이 지나면서 자신의 게시글 순서는 점점 밀려나게 되며, 그만큼 방문자들로부터 불리한 위치가 되는 것이다. 하지만, 각 사이트별로 인기도와, 신뢰도를 바탕으로 상위에 랭크되게 하는 규칙도 적용되는 경우도 볼 수 있다. 만약 여러분이 블로그를 처음하는 상황이라면, 질좋은 포스팅을 끊임없이 해주는 것이 많은 네티즌들의 관심을 받는 방법이 될 것이다.


우리나라의 메타 블로그.
우리나라에서 많이 애용되고 있는 메타블로그 사이트에는 올블로그, 블로그 코리아, 믹시가 있다. 현재 각 메타블로그 사이트별로 40~45만명 수준으로 세개이 메타 블로그 사이트모두 비슷한 방문량과 검색량을 보이고 있다. 하지만, 방문자의 성별 구분에서는 약간의 차이를 보이고 있는데, 올블로그와 블로그 코리아는 남성이 70%의 비율을 차지하고 있지만, 믹시의 경우는 그와 반대로 여성이 70%의 비율을 차지하는 것으로 보이고 있다. 또한 올블로그는 20~30대의 비중이 큰 방면, 40~50대의 방문자들은 블로그 코리아에서 더 높은 비율을 차지하고 있다. 이것이 절대적인 수치는 아니지만, 메타 블로그를 등록하는데 있어서 약간의 지표를 제안할 수 있으리라 생각한다.

'Blog srart' 카테고리의 다른 글

블로그 코리아 등록하기.  (2) 2010.03.11
올블로그 등록하기.  (0) 2010.03.11
블로그들이 모여드는 곳, 메타(meta)블로그.  (0) 2010.03.11
티스토리 블로그 삭제하기.  (9) 2010.03.09
RSS 구독하기.  (0) 2010.03.05
블로그의 필수 아이템 RSS.  (0) 2010.03.04
Posted by seanhigher

댓글을 달아 주세요

많은 블로그들을 돌아다니다보면 RSS를 구독하세요 라는 말이나 아이콘을 쉽게 찾을 수가 있다. 하지만, RSS가 무엇인지 모르던 시절의 필자는 그것이 굉장한 기술을 요하는 것인줄 알았고, 그것을 발행하는 사람들은 정말 전문 편집인인것 처럼 바라보곤 했었다. 하지만, 최근들어 RSS를 구독하고 발행하는 것은 블로거들의 필수라는 사실은 알았다. 그것이 얼마나 간단하고, 사용자의 시간을 절약해 준다는 사실을 알게 된 것이다.



RSS는 정확히 무엇일까?
일반적으로 통용되는 RSS는 Really Simple Syndication의 약자로 직역하자면 '정말 간단한 뉴스의 조직' 정도로 해석할 수 있다. 자신이 원하고 관심있어하는 분야의 정보를 손쉽게 조직할 수있다는 말이기도 하다. 그리고 놀라운 사실은 RSS가 메일이나 블로그같은 서비스를 말하는 것이 아니라 뉴스 조직을 만들 수 있는 통일된 규격을 이야기 하는 것이다. 그렇기 때문에 발행자들과 구독자들은 이러한 RSS의 규격을 조금은 신경을 써 주어야 좀더 목적에 맞는 뉴스를 제공하고 받아 볼 수 있는 것이다.


RSS 1.0 과 2.0
TV방송에도 케이블, 위성, 유선등의 다양한 방식이 존재하듯이 RSS도 몇가지의 전혀 다른 방식을 지원하고 있는데 그것이 RSS1.0과 RSS2.0이다. 언듯보면 단순한 버전업이 차이겠거니 생각하기 쉽지만, 전혀 다른 방식을 지원하며 전혀 호완이 되지 않는다는 사실을 기억해야 한다. RSS1.0은 RDF Site summary의 약자이며, RSS2.0은 Really Simple Syndication의 약자입니다. 하지만 두가지 방식모두 xml을 기반으로 하기때문에 내용을 표시하는 방식에 차이가 있다는 것이지, 흑과백처럼 아주 다른 것은 아니다.


그렇다면 ATOM은?
ATOM은 RSS2.0의 후계자 쯤으로 생각할 수 있습니다. RSS와 같은 혁신적인 기술이 표준화되지 못함으로써 나온 다양한 방식들을 통합하고자 하는 하나의 노력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이러한 사용자의 편의를 위한 노력이 개발자들의 연합에 의해서 나오는 것이 아닌 RSS2.0진영의 영향력을 이용한 독점적인 통일이라는 것이 조금은 아쉬울 따름입니다. 저나 여러분이 크게 고민할 문제는 아니겠지만요~


RSS이 가지고 있는 기능.
그렇다면 우리가 RSS를 가지고 할 수 있는 것과 그에 따른 이익은 무엇일까? 앞서 RSS가 뉴스를 손쉽게 조직하는 것이라고 했다. 이것을 손쉽게 풀어서 설명을 하자면 다음과 같다.
필자가 원하는 정보를 제공하는 웹사이트나 블로그가 있다. 마침 이곳에서는 RSS 피드를 제공하고 있어서 이것을 내 RSS 리더에 등록을 하게 되었다. 그 이후 필자는 RSS를 등록한 웹사이트나 블로그에 가서 새로운 소식은 무엇이 있었는지 찾아볼 필요가 없게된다. 단지 RSS 리더를 통해 배달되는 새로운 소식만을 확인하면 되는 것이다. 마치 매일 아침 따끈한 소식을 가진 뉴스를 받아보는 것처럼...
이처럼 RSS를 구독함으로써 사용자는 보다 손쉽게 필요한 정보를 얻을 수 있으며 그것을 찾느라 허비하는 시간과, 불필요한 정보에 대한 유혹을 받지 않아도 된다. 물론, 뜻하지 않은 좋은 정보를 얻을 기회도 사라지게 되지만...


이처럼 RSS는 웹2.0시대에 살며, 블로그로 소통하는 우리에게 새로운 정보를 접하는 효율적인 방법을 제시하였으며, 많은 이들이 RSS를 통해 정보를 쉽게 전달하고, 쉽게 받을 수 있는 호사를 누리며 블로그를 꾸리고 있는 것이다. 하지만 아직도 RSS가 무엇인지 이해가 되지 않는다면, 그리고 필요성을 모르겠다면 RSS를 구독해 보길 바란다. 정보를 얻는 새로운 시선에 눈을 뜨게 될 것이다.

'Blog srart' 카테고리의 다른 글

티스토리 블로그 삭제하기.  (9) 2010.03.09
RSS 구독하기.  (0) 2010.03.05
블로그의 필수 아이템 RSS.  (0) 2010.03.04
네이버 블로그 시작하기.  (0) 2010.03.03
티스토리 시작하기.  (42) 2010.03.03
블로그는 왜 해야 하는가?  (0) 2010.03.01
Posted by seanhigher

댓글을 달아 주세요

최근에 달린 댓글

글 보관함